철도공단 강원본부, 동해 추암 지하차도 개통
상태바
철도공단 강원본부, 동해 추암 지하차도 개통
  • 이준희 기자
  • 승인 2020.06.29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암관광단지 교통흐름 개선과 보행자 안전 확보에 기여
조감도
조감도

한국철도시설공단 강원본부(본부장 신형하)는 촛대바위로 유명한 동해시 추암 관광단지를 동⋅서로 연결하는 추암 지하차도를 29일 개통했다고 밝혔다.

추암 지하차도는 1939년 삼척선 건설 당시 철도하부 배수용으로 설치되어 노후되고 소형차만 통행할 수 있는 규모(폭2.3m, 높이2.8m)였으나, 이번 개통으로 높이가 4.5m로 확대되어 대형버스 통행이 가능하게 되었고, 차로 폭 확장(1→2차로) 및 보도 신설(3.0m)로 추암 관광단지의 교통흐름 개선과 보행자 안전 확보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추암 지하차도 공사는 지역주민의 교통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 5일부터 임시 개통하였으며, 내부마감 공사 등을 마무리하고 이번에 완전 개통하게 되었다.

신형하 강원본부장은 “공사 기간동안 불편을 감내해 주시고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신 지역주민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지방자치단체와 적극 협력하여 철도주변 환경 개선사업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