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A형간염 발생에 따른 예방수칙 준수 당부
상태바
천안시, A형간염 발생에 따른 예방수칙 준수 당부
  • 이준희 기자
  • 승인 2019.08.20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S 천안 = 이준희 기자]

천안시 감염병대응센터는 올해 전국적으로 A형간염 발생이 증가함에 따라 시민들에게 음식 익혀먹기 등 안전한 식생활과 A형간염 예방접종을 당부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올해 전국 A형간염 신고건수는 지난해보다 6배 이상 늘어나 1만 명을 넘어섰고, 천안시의 A형간염 신고건수도 7월 말 기준 247명으로 지난해와 비교하면 높은 수치다.

A형 간염은 환자와의 접촉이나 오염된 물 또는 음식을 통해서 감염되므로 A형간염 환자와 접촉한 경우 2주 이내 예방접종을 받아야 감염을 예방할 수 있다.

또한 감염되면 발열, 오한, 오심, 구토, 황달 등의 증상이 있을 수 있으므로 의심증상이 있을 시에는 즉시 의사에게 진료를 받아야 한다.

조현숙 천안시감염병대응센터장은 “A형간염 예방을 위해선 개인위생이 중요하므로 음식 익혀먹기, 위생적인 조리, 개인접시 사용하기, 술잔 돌리지 않기, 올바른 손씻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