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대전‧충남향우회 호서회 류승관 회장, "여야 보좌진 힘 모아 대전충남 예산 확보 진력"
상태바
국회대전‧충남향우회 호서회 류승관 회장, "여야 보좌진 힘 모아 대전충남 예산 확보 진력"
  • 이준희 기자
  • 승인 2019.06.21 0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S 대전 = 이준희 기자]

지난 19일 대전‧충남 출신 국회 보좌진 모임인 호서회의 정기모임이 성황리에 개최돼 여의도 정가의 이목을 끌었다.

이번 정기모임은 대전‧충남 출신 국회 보좌진들의 단합과 교류를 통해 고향 발전에 기여하고자 개최됐다.

이날 자리에는 보좌진 뿐 만 아니라 언론인과 각계 기관의 공무원 등 80여명이 참석해 한 마음, 한 뜻으로 고향 발전을 위한 결의를 다졌다.

호서회를 이끌고 있는 류승관 회장은 “호서회가 대전, 충남 발전의 밀알로서 역할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여‧야 보좌진들의 힘을 모아 추경과 2020년 예산 확보에 진력을 다 하겠다”고 다짐을 밝혔다.

이에 부회장을 맡고 있는 하수완 소장(충청남도 서울사무소)과 정재관 소장(대전광역시청 서울사무소)은 호서회가 고향 발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을 부탁했다.

한편 호서회는 제18대 국회 말기인 2011년 7월, 국회 내 대전‧충남 향우모임으로 결성되어 활동해 오다가 2013년 1월 정관을 마련해 충청도의 옛 별칭을 따‘호서회’로 공식 출범했다.

호서회를 대표하는 류승관 회장(서일고, 고려대 경영정보학 석사)은 선‧후배 간 두터운 신망과 뛰어난 정무적 판단을 바탕으로 대전‧충청 발전을 이끄는 ‘숨은 주역’으로 평가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