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포토뉴스
오월드, 전국구 봄소풍 핫플레이스로 등극
이준희 기자 | 승인 2019.04.20 23:36

[MBS 대전 = 이준희 기자]

봄소풍철을 맞아 전국 1천여개 학교와 단체의 10만여명이 오월드를 방문할 예정이어서 관광문화도시 대전의 이미지 향상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상당한 기여를 하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오월드에 따르면 4, 5월중 봄소풍을 예약했거나 이미 다녀간 전국의 학교는 600개교 6만여명이다.

5월중순까지는 예약이 계속 이어지는데다 예약을 하지 않고 직접 방문하는 인원까지 더하면 봄소풍 기간중 1천개 학교와 단체에서 10만명이 넘는 인파가 오월드를 찾을 것으로 전망된다.

2018년에는 전국의 1,100여개 학교와 단체가 봄소풍 장소로 오월드를 택했었다.

이들 소풍객들은 충남북은 물론 부산,대구를 비롯한 영남권과 광주등호남권에 고루 분포돼 있어 3남을 아우르는 종합테마공원으로 오월드의 위상을 보여주고 있다.

일반관람객을 포함하면 4, 5월 두달동안 모두 30만명의 외지관광객이 오월드를 방문하고 있어 관광문화도시 대전의 이미지 고양에도 상당한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매년 100만명이 넘게 방문하는 중부권을 대표하는 공원인 대전 오월드는 대전권 이외의 관람객이 전체의 70%에 이르고 있다.

경부, 호남, 중부, 대전진주간 고속도로 등 주요고속도로가 안영IC로 바로 연결되는 지리적 장점과 수도권의 테마공원에 비해 상대적으로 저렴한 입장료 등이 관광객을 끌어들이는 요인으로 분석되고 있다.

또 동물원, 놀이시설, 꽃동산, 버드랜드 등 다양한 시설을 한곳에서 즐길 수 있는 중부권 유일의 시설이라는 점도 강점이다.

오월드는 4월말까지 계속되는 튤립축제를 위해 튤립 10만본을 새로 식재해 색색의 튤립이 플라워랜드를 중심으로 한 공원 전역에서 관람객을 맞이하고 있다.

튤립 외에도 펜지, 바이올렛 등 화려한 봄꽃이 어우러져 축제분위기를 돋구는 가운데 뮤지컬 알라딘, 흥미만점 마술쇼 등 다채로운 이벤트도 진행된다.

오월드 이용과 관련한 문의는 042)580-4820 www.oworld.kr

이준희 기자  mbstv@daum.net

<저작권자 © 미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소개약도명품관경영지원센터MBS사회사업영상구입방법신문구매방법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    UPDATE : 2019.5.24 금 20:45
우)34187 대전광역시 유성구 온천로 60 사이언스타운 401호
전화 042-226-5111  |  FAX 042-226-5110   |   등록번호 : 대전아00033
등록일자 : 2008.10.07   |   발행·편집인 : 이준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희
Copyright © 2019 MBS - 한국의 대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bstv@daum.net
농협 414-01-037154 (예금주 : 미니방송)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