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스포츠
대전시티즌, 서울E전 ‘시즌 최다 연승’ 도전
이준희 기자 | 승인 2018.09.13 20:25

[MBS 대전 = 이준희 기자]

대전은 15일 오후 7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KEB 하나은행 K리그2 2018' 28라운드 서울이랜드와 홈경기를 치른다. 대전은 승점 39점으로 4위에 올라있다. 반면 서울이랜드는 승점 30점으로 9위를 기록 중이다.

대전은 패배를 잊었다 7월 이후 반등에 성공한 대전은 8월 무패는 물론9월까지그 기세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주말에는 부산아이파크 원정에서 10년 만에 짜릿한 승리까지 거두며 무패행진을 7경기(5승 2무)로 늘렸다.

고종수 감독을 중심으로 팀이 하나로 뭉친 결과다. 7월 5경기무승(2무 3패)의 늪에 빠진 후 스스로에게 채찍을 들었다. 고 감독도 매 경기 후 ‘무패나연승은 과거의 일이다’라고 선수들을 강하게 몰아세웠다. 이는 선수들의 간절함을 깨우는 효과로 나타났다.

고 감독은 부산 원정 징크스를 깬 후에도 자만하거나 승리에 취하지 않았다. 그는 쉽게 경기를 풀어가지 못했다. 하프타임에 분명히 이야기 했는데 실점을 했다. 훈련과 소통을 통해 발전해야 할 부분이다”라며 잘한 부분보다 못한 부분을 강조해 말했다.

서울이랜드전도 같은 마음으로 준비하고 있다 고 감독은 순위와 7경기 무패 등은 지나간 일이다 연연하지 않고 1경기 1경기 최선을 다해야 한다 그러면 더 좋은 위치에 갈 수 있다 안일한 생각을 하면 떨어진다. 우리가 플레이오프에 갈 수도 꼴찌를 할 수도 있다”라고 서울이랜드전을 앞둔 각오를 밝혔다.

서울이랜드전에는 또 다른 도전 과제가 있다 이번 시즌 최다 연승 기록이다. 대전은 지난 5월에도 3연승을 기록했지만 성남FC에 패하며 4연승에 실패했다 이번 서울이랜드전이 이번 시즌 최다 연승 기록인 4연승에 다시 한 번 도전할 수 있는 기회다.

대전이 서울이랜드까지 꺾는다면 4연승은 물론이고 3위까지 올라갈 수 있다 승점 39점의 대전은 3위 부산(승점 41)과 격차를 2점 차로 좁혔다이번 라운드 결과에 따라, 대전과 부산의 순위가 뒤바뀔 수 있다.

서울이랜드를 상대로 키쭈가 또 다시 득점을 터트릴지도 관심사다. 부산전 극장 골을 터트린 키쭈는 최근 절정의 골 감각을 자랑하고 있다 지난달 서울이랜드 원정에서도 쐐기골을 넣었다. 최근 6경기에서 4골을 몰아친 키쭈는 어느새 득점 3위(8골)까지 올라섰다. 본격적인 득점왕 경쟁에 돌입했다고 볼 수 있다.

대전 입장에서 서울이랜드전은 놓칠 수 없는 경기다 시즌 최다 연승 및 8경기 무패에 도전하는 대전이 서울이랜드를 꺾고 더 높은 곳으로 도약할 수 있을지그결과에 관심이모아지고있다.

이준희 기자  mbstv@daum.net

<저작권자 © 미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소개약도명품관경영지원센터MBS사회사업영상구입방법신문구매방법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    UPDATE : 2018.9.21 금 23:56
우)301-817 대전시 중구 당디로 93 (산성동 136-69 번지)
[대표전화] 1566-0150   |  전화 042-226-5111  |  FAX 042-226-5110   |   등록번호 : 대전아00033
등록일자 : 2008.10.07   |   발행·편집인 : 이준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희
Copyright © 2018 MBS - 한국의 대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bstv@daum.net
농협 414-01-037154 (예금주 : 미니방송)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