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오피니언
[을지대병원] 의사가 권하는 수험생의 빠짝 다이어트법
을지대병원 가정의학과 오한진 교수 | 승인 2017.12.07 16:14
    가정의학과 오한진 교수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룬 수험생들의 연관검색어, 바로 ‘다이어트’일 것이다.

그동안 공부에만 전념한 탓에 몸매를 돌볼 틈이 없었던 수험생들이 대학 입학을 앞두고 외모관리에 열을 올리고 있다.

대학 입학까지 남은 시간은 앞으로 약 3개월 수험생들은 드라마틱한 변화를 꿈꾸며 짧은 시간 내에 큰 효과를 볼 수 있는 방법을 찾고 있다.

그러나 전문의들은 절식이나 단식 등을 통해 단기간 다이어트에 도전할 경우 살을 빼기 어려울뿐더러 설령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하더라도 변비나 탈진 빈혈 탈모 위장병 요요현상 영양결핍 심지어는 골다공증까지 다양한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고 경고한다.

단기간 다이어트의 문제점은 무엇이며 올바른 다이어트를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을지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오한진 교수의 도움말로 알아보자.

단기간 다이어트, 건강에 백해무익(百害無益)

당연한 말이지만 단기간에 걸친 다이어트는 건강에 해를 끼친다 체중감량의 최종적 목적은 지방을 줄여 건강하게 사는 것이다.

이 목표를 이루기 위해서는 장기간에 걸친 노력이 필요한데 급격하게 체중감량을 할 경우에는 지방 뿐 아니라 근육이 소실되고 우리 몸을 구성하는 꼭 필요한 영양소들이 빠지기 때문이다.

을지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오한진 교수는 간혹 TV에서 보여주는 연예인들의 단기간 다이어트는 전문가의 도움과 체형에 맞는 운동법 식이요법 등 다각적인 분석을 통해 이루어 낸 결과이므로 무작정 그들의 방법에 맞추어 가는 것은 무리가 있다며,

특히 단기간 동안 체중에 많은 변화를 주기 위해 무작정 굶는 경우가 많은데 이러한 방법으로 체중을 감량할 경우 지방보다는 근육의 소실이 크며 미네랄 및 비타민 등 필수 미량 영양소 등의 섭취가 감소되기 때문에 피부의 탄력이 없어지는 등 노화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고 말한다.

원푸드 다이어트는 NO 근력운동은 필수

단기간의 다이어트가 결코 이롭지 않다는 것을 알면서도 많은 사람들은 이 방법을 택한다 다이어트는 무조건 음식을 참거나 싫어하는 음식을 먹어야 하는 고통스러운 과정이기 때문에 오랜 기간 지속할 자신이 없는 것이 가장 큰 이유이고,

단기간에 살을 빼 확연히 변화한 자신의 모습을 보고 싶은 것 역시 또 다른 이유 중 하나이다.

하지만, 이렇게 단기간동안의 다이어트를 선택했을 때에도 지켜야 할 원칙은 있다.

전문의들은 결코 무작정 굶기 혹은 한 가지 음식만 먹는 ‘원푸드(One Food) 다이어트’를 추천하지 않는다. 오래 지속하기도 어려울뿐더러 영양을 고루 섭취할 수 없어 건강에 무리가 가는데다 최종적인 체중 변화에서도 부가적인 효과가 거의 없기 때문이다.

을지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오한진 교수는 보통 탄수화물의 과잉섭취를 제한하고 단백질과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으로 하루에 여성은 1200Kcal 남성은 1500Kcal를 섭취하는 ‘저열량 식사요법’을 권하는데,

이를 통해 매 끼 규칙적으로 천천히 먹도록 한다며 포만감을 줄 뿐 아니라 노폐물을 쉽게 배출할 수 있도록 수시로 수분을 섭취하고 생선이나 두부 등 양질의 단백질을 섭취하는 것도 중요하며 식물성과 동물성을 적절히 섭취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조언한다.

또한 소위 ‘주전부리’라 일컫는 간식 섭취를 줄이고 커피나 콜라와 같은 자극적인 음료를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반드시 커피를 마셔야하는 사람이라면 프림과 설탕이 들어있지 않은 블랙커피를 마시는 것이 좋으며,

당도가 높은 과일주스 등도 가능하면 물로 대체하는 것이 좋다 이외에도 비타민이 풍부한 과일과 야채를 자주 섭취하고 하루 최소 6시간이상 수면을 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근력운동을 병행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근육이 늘어나면 단기적으로는 체중감량에 직접적인 도움이 되지 않지만 장기적인 안목으로 보았을 때 근육을 키우면 기초대사량이 증가해 평소 에너지 소모량이 증가해 같은 양을 먹어도 살이 덜 찌는 체질, 혹은 살이 빠지기 쉬운 체질로 변할 수 있기 때문이다.

기초대사량이란 생명 활동을 위해 소비되는 최소한의 에너지 량으로 칼로리 섭취가 이보다 높으면 살이 찌고 낮으면 살이 빠지게 된다.

특히 날씨가 점점 추워지면서 운동을 게을리 하게 되는 경우가 있는데 이는 근육이 줄고 지방은 늘어나 최악의 다이어트가 될 수 있다. 같은 무게를 두고 보았을 때 지방은 근육보다 부피가 30% 정도 더 크기 때문에 지방을 줄이고 근육을 늘려야 아름다운 몸매를 만들 수 있다.

사소한 생활습관부터 바꿔볼까요

전문의들은 성공적인 다이어트를 위해서는 적어도 1년 이상의 장기계획을 세워야 한다고 말한다 그렇기 때문에 아무리 다이어트에 좋은 음식이다 하더라도 싫어하는 음식을 억지로 먹는다든지 해서는 결코 장기간의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없다.

그것보다는 자신의 생활습관을 객관적으로 놓고 생각해본 뒤 나쁜 습관을 한 가지 이상 고치겠다는 마음을 먹는 것이 중요하다.

누구든 오후의 기름진 간식이 폭식과 불규칙적인 식습관이 단 일분도 움직이지 않는 생활습관이 다이어트에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하는 사람은 없다. 평소 생활에서 적극적으로 움직이는 연습이 매우 중요하다.

만약 항상 엘리베이터를 타던 사람이라면 사무실이나 집에 올라갈 때 계단으로 다니는 습관을 들이거나 소파에 앉거나 누워서 TV를 시청하던 사람이라면 서서 스트레칭하면서 시청하는 습관을 기르는 등 사소한 활동들이 몸에 베이도록 노력하는 것이 필요하다.

끝으로 확고한 동기부여를 통해 다이어트를 향한 의지를 다지는 것이 좋다 다이어트는 특히 어느 누구의 도움을 받는다 하더라도 본인의 노력 없이는 성과를 거두는 것 자체가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다이어트를 며칠 몇 달 정도 하다 그만 두는 일시적인 이벤트로 생각할 것이 아니라 건강을 위해 평생을 지켜나가야 하는 ‘좋은 생활 방식’으로 인식해야 할 것이다.

을지대병원 가정의학과 오한진 교수  mbstv@daum.net

<저작권자 © 미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을지대병원 가정의학과 오한진 교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소개약도명품관경영지원센터MBS사회사업영상구입방법신문구매방법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    UPDATE : 2017.12.17 일 23:09
우)301-817 대전시 중구 당디로 93 (산성동 136-69 번지)
[대표전화] 1566-0150   |  전화 042-226-5111  |  FAX 042-226-5110   |   등록번호 : 대전아00033
등록일자 : 2008.10.07   |   발행·편집인 : 이준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희
Copyright © 2017 MBS - 한국의 대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bstv@daum.net
농협 414-01-037154 (예금주 : 미니방송)
Back to Top